2021.11.29 (월)

  • 흐림동두천 -0.5℃
  • 흐림강릉 11.6℃
  • 구름많음서울 2.6℃
  • 맑음대전 0.5℃
  • 구름많음대구 0.3℃
  • 구름많음울산 4.2℃
  • 맑음광주 2.9℃
  • 맑음부산 7.6℃
  • 맑음고창 0.0℃
  • 맑음제주 9.4℃
  • 흐림강화 0.8℃
  • 맑음보은 -3.3℃
  • 맑음금산 -2.6℃
  • 맑음강진군 -0.1℃
  • 흐림경주시 -1.2℃
  • 맑음거제 3.5℃
기상청 제공

부산 센텀2, 일·삶·여가 공존 ‘도심융합특구 사업지구’ 선정

해운대구 반여동 일대…우수한 주거·상업·문화 인프라 등 갖춰

URL복사

 

(TGN 영남)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반여동 일대의 센텀2 도시첨단산업단지가 일과 삶, 여가가 공존하는 부산권 광역 거점으로 거듭난다.

국토교통부는 부산광역시가 제안한 센텀2지구를 제38차 국가균형발전위원회 본회의에서 '도심융합특구 사업지구'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도심융합특구는 국가균형발전을 위해 지방 대도시의 도심에 범부처 지원을 집중해 산업,주거,문화 등이 집약된 우수한 인프라를 갖춘 고밀도 거점 공간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국토부와 국가균형발전위원회, 기획재정부, 중소벤처기업부 등이 부처 협업을 통해 추진하고 있다.

이번에 선정된 센텀2(약 191만㎡)는 해운대구 반여동 일원의 전통산업시설과 미개발지로 구성된 지역으로 동부산권 중심지인 센텀시티, 해운대와 인접해 우수한 주거,상업,문화 인프라 및 도시철도 4호선, 반송로 등 시내교통망과 경부고속도로 등 광역교통망을 갖추고 있다.

부산시는 도심융합특구 기본계획 수립에 착수해 첨단산업시설과 주거,상업,문화가 공존하는 복합혁신시설 구축 등 광역거점 조성을 위한 실행전략을 구체화하고 사업지구 내 산업시설 등의 이전 협의 등을 진행할 계획이다.

국토부는 부산시에 기본계획 수립 예산 3억원을 지원하고 기본계획 수립 과정에서 기재부, 중기부 등과 함께 도심융합특구 조성에 필요한 맞춤형 지원 방안을 협의할 계획이다.

백원국 국토부 국토정책관은 '부산 도심융합특구가 부울경 메가시티의 핵심거점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부산시와 함께 긴밀히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국토부는 도심융합특구 조성계획에 따라  대구(옛 경북도청 98만㎡), 광주(상무지구 85만㎡), 대전(대전역세권 등 124만㎡) 등을 도심융합특구 사업지구로 선정한 바 있다. 이들 지자체는 국비 지원(각 3억원)을 받아 도심융합특구 조성전략과 기반시설 계획 등을 담은 기본계획을 수립하고 있다. 

기사제공 : 정책브리핑

오피니언 칼럼


21대 국회의원 활동




행정부 뉴스



뉴스









경북 도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