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16 (화)

  • 맑음동두천 1.7℃
  • 구름조금강릉 10.6℃
  • 맑음서울 5.0℃
  • 박무대전 4.6℃
  • 박무대구 3.9℃
  • 구름많음울산 9.5℃
  • 박무광주 7.2℃
  • 흐림부산 10.7℃
  • 맑음고창 4.5℃
  • 흐림제주 11.5℃
  • 맑음강화 3.2℃
  • 흐림보은 -0.3℃
  • 흐림금산 2.1℃
  • 구름많음강진군 6.0℃
  • 구름많음경주시 3.2℃
  • 흐림거제 8.9℃
기상청 제공

『김천 데뷔골』 유인수 “믿어준 감독님, 동료들 덕분”

-역전의 발판을 마련한 유인수가 김천에서 데뷔골을 터뜨린 소감-

URL복사

김천상무프로축구단(대표이사 배낙호)이 3일 오후 7시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2 2021’ 19R 대전하나시티즌과 경기에서 4대 1로 승리를 거뒀다. 이날 선발 출전한 유인수는 후반 28분, 팀의 두 번째 골을 터뜨리며 역전의 발판을 마련했다.

 

경기 후 유인수“우천 속에서도 선수들이 모두 승리를 위해 헌신적으로 경기에 임했다. 공격수, 수비수 모두 하나가 되어 선제 실점에도 불구하고 포기하지 않았기 때문에 승리할 수 있었다”는 경기 소감을 전했다.

 

포기하지 않은 김천은 후반 28분, 유인수박동진의 패스를 받아 수비수 세 명을 제치고 대전의 골망을 흔들며 2대 1로 역전을 이뤄냈다. 유인수는 이날 득점으로 입대 이후 자신의 데뷔 골을 터뜨리며 개인적, 팀 적 성과를 만들었다. 김천 입대 후 네 경기만의 데뷔 골이다.

 

이에 대해 유인수“입대 후 감독님께서 기회를 주셨고 운까지 따라 골을 넣을 수 있었다. 또한 팀 동료들이 옆에서 믿고 도움을 줬기 때문에 데뷔골이 가능했던 것 같다”고 설명했다.

 

이어 유인수 “다음 경기에도 최선을 다해 준비해서 꼭 승리해 6연승의 기쁨을 만끽할 수 있도록 팬 여러분들께서도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각오를 전했다.

 

 

한편, 김천은 오는 10일 오후 7시, 김천종합운동장에서 FC안양과 ‘하나원큐 K리그2 2021’ 20R 홈경기서 창단 첫 6연승에 도전한다.

 

출처 : 김천 상무프로축구단 마케팅 팀

기자정보

프로필 사진
조광섭 기자

TGN경북 : 영남 총괄본부장 조광섭
010-5802-3370
보도자료 받을 이메일(필히 1,2 모두 요청)
1. 경상도 데스크 dg@tgnews.co.kr
2. 전국 데스크 news11@tgnews.co.kr

오피니언 칼럼


21대 국회의원 활동




행정부 뉴스



뉴스









경북 도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