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7 (금)

  • 구름많음동두천 13.1℃
  • 맑음강릉 16.6℃
  • 황사서울 12.8℃
  • 황사대전 13.9℃
  • 황사대구 17.9℃
  • 맑음울산 19.4℃
  • 황사광주 14.2℃
  • 맑음부산 17.8℃
  • 구름조금고창 12.4℃
  • 황사제주 16.6℃
  • 구름조금강화 11.6℃
  • 맑음보은 13.5℃
  • 맑음금산 12.5℃
  • 맑음강진군 15.0℃
  • 맑음경주시 18.8℃
  • 맑음거제 17.5℃
기상청 제공

상주시, 집단 탈출한 젖소 9마리 3일 만에 찾아

소방서 드론과 화남면의 인력 지원 협조 돋보여

URL복사

 

(TGN 경북) 상주시 화남면(면장 박정소)에 위치한 무지개목장을 벗어난 젖소 9마리가 사흘 만에 무사히 주인의 품으로 돌아갔다.


지난 22일 오후 5시쯤 목장에서 방목사육 중이던 젖소 60여 마리 중 9마리가 목책을 뚫고 야산으로 달아났다. 농장주 A씨는 젖소를 찾다 실패하자 화남면행정복지센터에 도움을 요청했고, 면 직원과 마을 주민이 수색에 나섰지만 산간 지역 특성상 젖소들의 동선 추적이 곤란했다.


결국 상주소방서의 ‘소방드론’지원으로 젖소의 위치를 발견하고 면사무소 직원과 의용소방대원들이 ‘소몰이 작전’을 편 끝에 3일 만에 젖소 9마리를 모두 찾을 수 있었다.


농장주 A씨는 “소방관과 면 직원들의 도움으로 소중한 젖소들을 안전하게 찾을 수 있었다”면서 고마움을 표시했다.


박정소 화남면장은 “소를 찾는 데 첨단장비가 큰 역할을 했지만, 수색에 나선 주민들 역시 큰 힘이 됐다”며 주민들에게 감사의 뜻을 전했다.


[뉴스출처 : 경상북도 상주시]

오피니언 칼럼


21대 국회의원 활동




행정부 뉴스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