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6 (일)

  • 흐림동두천 19.6℃
  • 구름많음강릉 16.9℃
  • 서울 20.6℃
  • 대전 22.5℃
  • 흐림대구 21.3℃
  • 흐림울산 21.0℃
  • 광주 21.5℃
  • 천둥번개부산 19.7℃
  • 흐림고창 21.9℃
  • 흐림제주 22.5℃
  • 흐림강화 19.4℃
  • 흐림보은 19.9℃
  • 흐림금산 20.8℃
  • 흐림강진군 20.6℃
  • 흐림경주시 21.4℃
  • 구름많음거제 21.3℃
기상청 제공

지역구 의원

임이자 의원, 상주‧문경 철도건설사업 ‘파란불’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상주‧문경 철도건설사업 포함

URL복사

 

(TGN 경북) 임이자 의원(경북 상주‧문경, 국민의힘)이 역점추진해 온 상주‧문경 철도건설사업추진에 속도가 붙을 전망이다.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한국교통연구원 주최로 지난 22일 열린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안)’공청회 결과, 문경~상주~김천간 내륙철도‧서산~문경~울진 중부권 동서횡단철도사업이 포함됐다.


사업노선별로 살펴보면 신규 사업으로 현재 예비타당성조사가 진행 중인 ▲문경~김천간 내륙철도(문경~상주~김천) 73km구간에 1조3714억원 ▲점촌영주간 전철화사업 56km구간에 980억원이 각각 반영됐다. 또 추가 검토사업인 ▲점촌안동선(점촌~신도청~안동) 54.4km구간에 7조3279억원 ▲중부권 동서횡단철도(서산~문경~울진) 330km구간에 4조7824억원이 각각 포함됐다.


특히 문경~김천간 내륙철도의 경우, 국가철도망 구축사업의 7대 과제 중 열차운행 단절 구간 연결의 ‘핵심 구간’으로 선정됐다. 이에 따라 현재 진행 중인 예비타당성 조사 후 본격적인 사업추진이 이뤄질 전망이다.


앞서 임 의원은 국회의원에 당선되자마자 ▲경상북도 철도망확충을 통한 신경제권 구축 정책토론회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과의 지역현안사업 간담회 ▲정세균 국무총리와의 면담 ▲‘중부선 철도, 끊어진 허리 이대로 둘 것인가?’문경~상주~김천 철도사업 정책토론회를 통해 내륙철도사업의 당위성을 피력하고 사업추진을 강력하게 요청한 바 있다.


임이자 의원은 “상주문경의 주요 철도사업 반영을 위해 수차례 중앙정부를 설득한 노력이 결실을 맺게 돼 기쁘다”며 “상주‧문경이 철도의 중심지로 탈바꿈할 수 있도록 조기 착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뉴스출처 : 임이자 의원실]

오피니언 칼럼


21대 국회의원 활동




행정부 뉴스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