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17 (수)

  • 맑음동두천 4.4℃
  • 맑음강릉 11.4℃
  • 맑음서울 6.9℃
  • 맑음대전 8.3℃
  • 맑음대구 9.5℃
  • 맑음울산 11.6℃
  • 맑음광주 9.8℃
  • 맑음부산 13.1℃
  • 구름조금고창 8.9℃
  • 맑음제주 16.5℃
  • 맑음강화 6.3℃
  • 맑음보은 4.6℃
  • 맑음금산 5.1℃
  • 맑음강진군 10.6℃
  • 맑음경주시 9.7℃
  • 맑음거제 11.5℃
기상청 제공

정세균 국무총리 지진 3주기 맞아 포항 찾아

- 김정재 의원, 지진으로 인해 침체된 포항경제활성화 촉구-
- 영일만대교 건립, 방사광가속기 빔라인 증설 등-
- 김정재 의원, “「포항지진특별법」에 명시된 ‘경제활성화 및 공동체 회복 특별지원방안’위한 지역현안사업 시행 시급”-

URL복사

국민의힘 김정재 국회의원(포항북구)은 7일 포항지진 3주기를 맞아 포항을 찾은 정세균 국무총리에게 영일만대교 건립과 방사광가속기 빔라인 증설 등 지역경제활성화를 위한 현안사업 시행을 촉구했다.

 

김 의원은 이날 정세균 국무총리와 함께 지진으로 가장 큰 피해를 입은 흥해 대성아파트 철거현장을 찾아 피해복구현장을 점거하고 복구상황을 보고받았다.

 

김정재 의원은 피해주민과 포항시민 100여 명이 모인 철거현장에서 정세균 국무총리에게 “지진으로 침체된 포항 경제를 되살리기 위해 영일만 횡단구간 고속도로(영일만대교) 건설사업 조기추진이 시급하다”고 밝히며, 수십 년된 숙원사업이자 동해안 고속도로의 일부구간인 영일만대교 건설사업이 올해 시작될 수 있도록 정세균 총리에게 건의했다.

 

이에 대해 정 총리“흥해의 사위인 만큼 할 수 있는 역량을 다해 사업추진을 돕겠다”고 화답했다.

 

이후 김 의원은 정 총리와 함께 임대아파트에 거주하고 있는 이재민들을 만나 위로하고, 포항죽도시장을 찾아 지역경제민심을 살피는 한편, 포항가속기연구소를 방문해 시설현황보고를 받고 현장을 시찰했다.

 

특히 김 의원 “포항융합기술산업지구에 바이오, 그린에너지,신약개발, 신소재분야 등 특화지구가 조성되는 만큼 방사광가속기를 보유한 포항가속기연구소의 역할이 크다”동시다발로 시험할 수 있는 ‘빔라인’추가 증설에 대한 국가의 지원을 요청했다.

 

현재 포항가속기연구소 3세대원형방사광가속기는 신청대비 실제 실험건수가 78%에 그치고 있어 포화상태에 이른 상황이다.

 

이외에도 김정재 국회의원은 환동해해양복합전시센터 등 지역 주요사업의 필요성을 정 총리에게 알리며, “포항지진극복에 대한 국무총리의 관심이 높은 만큼 좋은 결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출처 : 국민의힘 포항북구 국회의원 김정재 사무실>

기자정보

프로필 사진
조광섭 기자

TGN경북 : 영남 총괄본부장 조광섭
010-5802-3370
보도자료 받을 이메일(필히 1,2 모두 요청)
1. 경상도 데스크 dg@tgnews.co.kr
2. 전국 데스크 news11@tgnews.co.kr

오피니언 칼럼


21대 국회의원 활동




행정부 뉴스



뉴스









경북 도청